타이완, 황정숙 선교사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 모두 평안 하신지요? 제 마음으로는 한 3년 흐른 것 같은데, 3개월이 지났네요. 잘못 선택한 것이 아닌가 싶어 중간에 포기를 하고 싶을 정도로 너무 힘든 시간이었습니다. 그 동안 이곳에 온후로 일주일에 한두 번 밤을 세우는 것은 물론이고 하루 3-4시간 자면서 공부하느라, Charts 하느라 그것도 짧은 영어로 성경을 공부하는 것이 얼마나 무모한 결정이었는지 후해도 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은혜로 한 학기 무사히 끝냈습니다. 신약은...

중동 C국, 김보아스 선교사

안녕하세요? 기도의 동역자 여러분, 저희들은 지난 주 A국에서의 회의를 마치고 **에 와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A국에서는 무슬림 전도와 교회개척에 대한 강의를 들으며.다시 한번 칼날을 날카롭게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돌아오자마자 이 지역을 방문한 순회선교단체의 중보기도팀과 더불어 한 주간 열방을 위한 중보기도를 하였습니다. 마지막 때에 하나님의 역사를 간구하며 주님 오실 날을 기대하는 시간이었습니다. D가족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D 가족은 저희가 일년 정도...

멕시코 티후와나, 이현종 선교사님

상반기 마지막 6월을 지내고 있는중에도 평안들 하신지요? 갑자기 고국에서 형제들이 함께 찍은 사진을 보내와서 반갑고 기쁘게 보았습니다. 지금까지 부모님과 형제들의 모습도 잊은채 선교사역에 집중하고 있었기에 외로움도, 그리움도 제대로 느끼지 못하고 지내왔습니다. 그런데 형제들의 사진을 본 후에 전혀 기억하지 못했던 동요가 자꾸 떠올려졌습니다. “해는 져서 어두운데 찾아온 이 하나 없어 이 일 저 일을 생각하니 외롭기 짝이 없네 옛 친구 어데로가 일하러 혼자서...

아시아 B지역, 이** 선교사

B지역에 복음의 푸른 계절이 다가오고 있나 봅니다. 복음의 문이 열린지 101년이 지난 현재의 B지역은 윗분의 때에 각 사업장마다 부흥의 지각변동이 곳곳마다 일어나고 있습니다. 전도할 수 없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전도의 불길이 일어나고 있으며 많은 믿지 않는 영혼들이 몰려오고 있습니다. 핍박받는 고난 속에서도, 현지의 사업장은 사업장이 없는 곳에 예배처소를 만들고 뜨겁게 예배를 드리고 있습니다. 2012년 2월, B지역에 살고 있는 선생님 세 가정과 집사님 한 가정이...

아시아 A 지역, 김기쁨 선교사님

동역자님과 함께 새 봄을 맞게되니 기쁩니다. 얼어붙은 땅이 풀리며 새싹이 돋아나고 꽃이 피듯 아무리 긴 겨울이 이 땅에 있어도 봄은 오는 이치처럼, 이 땅의 사역은 저희 같은 사역자의 수고로 하는 것이 아니라 되어짐을 믿고 기도하며 계절이 바뀌기를 기다릴 뿐입니다. 이별과 다른 만남 가정교회식구인 N의 부친이 끝내 저희의 바램과 달리 돌아가셨습니다. 직접 예수를 전하지 못한 아쉬움이 진하게 남습니다.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홀로 남은 N의 어머니에게라도 지혜롭게 복음을 전하려...